MEN OF STEEL
(Site-specific)
Moral man and immoral society
– by Niebuhr, Reinhold

“Men will never be wholly reasonable and the proportion of reason to impulse becomes increasingly negative when we proceed from the life of individuals to that of social groups.”

What does it mean to do well in social life? Is it really easy for oneself to live in honesty in our society? At times we witness a close friend turning their backs on us, or inversely we keep silent for ourselves even though a close friend is going through an irrational situation and many interpersonal problems occur. However, within these problems systems and organizations are maintained as one’s conscious and feelings disappear.

At last, after enduring this process people tell us that ‘It looks like you have adapted a bit now’ is what we hear in our society. We have to become as solid as steel. No one talks about the system itself. The problem is adapting to the system as it is one of the elements.
도덕적 인간과 비도덕적 사회
by 라인홀드 니버

“개개인으로 보았을 때는 윤리적인 사람들조차 집단이 되면 이기적이 된다.”

사회생활을 잘 한다는 것은 뭘까? 사회 속에서 한 개인이 자신의 양심에 비추어 정직하게 살아가는 것은 과연 쉬운 일일까? 때로는 가장 가까운 이가 나에게서 등을 돌리는 것을 목도하거나, 그가 불합리한 일을 당하는 것을 알면서도 침묵해야 하는 등 대인관계가 파탄에 이르는 상황이 발생한다. 개인의 양심과 감정은 산산조각 나지만 그 상황 속에서도 시스템과 조직은 유지된다.

그 모든 것을 견디고 나서야 비로소 ‘이제 사회 생활 좀 하네’ 라는 말을 듣는 것이 우리 사회이다. 강철과도 같이 단단해져야 한다. 그 누구도 시스템에 대해서는 이야기하지 않는다. 시스템 속 구성요소 중 하나로서 적응해야 할 문제일 뿐.

We are not trying to divide the assailant and victim making someone a monster and the other a scapegoat. It goes over the extent for one to change such tragic dilemma and how can this be done through a performance? Simply, wouldn’t it at least make ourselves feel better through sublimating the scars and the loss of dignity we receive in human relationships?
우리는 이것을 가해자와 피해자의 이분법으로 나누어 누군가를 괴물로 만들고 또 누군가를 비극적 희생양으로 만들려고 하는 것이 아니다. 개인이 바꾸기에는 너무나도 커다란, 계란으로 바위치기와도 같은 이 슬픈 딜레마를 고작 공연 하나로 어떻게 바꾸어 볼 수 있겠는가?
다만, 인간관계 속에서 수도 없이 느끼는 자존감의 상실과 상처를 분출하고 승화시키는 것만으로도 약간의 위로는 되지 않을까?

Details

Premiere
2016.5.07 Ansan Street art festival, Ansan, Gyeong-gi-do, Korea
Choreographed, Composed and Directed
Kim Jae-duk
Costume
Choi In-sook
Vimeo https://vimeo.com/165972528

Full Version

Approximate stage size (preference) 11m x 11m
Set up time 1 hour for space check(daytime) / 1-day lightning set-up (in case of night performance)
Number of performers 10
Length of show 55 mins
Tour Crew Producer, Lightning Designer, Assistant Manager
Touring Party 13
To be provided by theatre
· Playback for MP3 or Laptop computer with AUX for MR
· 1ea. Of chair without arm

Details

초연
2016.05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안무 및 음악 김재덕
의상 최인숙
Vimeo https://vimeo.com/165972528

Full Version

무대 사이즈 (선호) 11m×11m
셋업 소요시간 야외 1시간 / 극장 1일
공연자 수 10명
공연 길이 55분 (인터미션 없음)
스태프 프로듀서, 어시스턴트 매니저, 조명 디자이너
투어 인원 13명
극장 준비사항
(변경시 협의 필요) • 팔걸이 없는 의자 1개
• 음악재생기기 (MP3 AUX 연결 혹은 노트북)

Get In Touch!

We are looking forward to start a project with you!

Morbi convallis metus eros, semper efficitur auctor. Etiam sit amet convallis erat.

Phone

+82 (0)70 4411 1889

Email

moderntable2013@gmail.com